2021.01.17 (일)

기상청 제공
경북도, 노인인권침해와 노인학대 예방 위해 발 벗고 나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노인인권침해와 노인학대 예방 위해 발 벗고 나서

노인복지시설․재가장기요양기관 운영자 및 종사자 2천여 명 대상 교육

노인복지시설재가장기요양기관 운영자 및 종사자 2천여 명 대상 교육

 

 

경상북도는 17() 포항 기쁨의교회 하영인관에서 도내 노인복지시설 및 재가장기요양기관 설치운영자와 종사자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인인권 및 노인학대 예방 집합교육' 을 가졌다.

 

이번 교육은 노인복지시설 및 재가장기요양기관 설치운영자와 종사자에 대한 노인인권교육이 법적으로 의무화됨에 따라 노인인권 의식 향상 등을 위해 상반기 총 3*에 걸쳐 권역별로 실시한다. 특히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노인학대를 예방하기 위한 교육도 함께 진행한다.

 * 2: 5. 31() 예천문화회관(500여 명), 3: 7. 12() 김천문화회관(200여 명)

 

교육은 경상북도노인보호전문기관과 연계하여 노인인권의 이해, 노인인권 감수성, 노인인권존중케어의 이해, 사례로 보는 노인인권 침해 예방 및 대응법에 관한 노인인권 교육을 실시했다.

 

노인학대 예방 교육으로는 입소 어르신들에 대한 부적절한 처우 및 학대 예방, 학대에 해당하는 구체적인 사례, 학대의심사례 신고 의무 등에 대한 내용을 교육했다.

 

노인인권침해 및 노인학대는 매년 증가하는 추세이며, 또한 시설을 이용하시는 어르신들 중 치매질환을 가진 입소자가 늘어남에 따라 노인학대 등이 발생할 위험요인이 증가됨에 따라 노인학대 발생 시 노인복지법상 노인학대신고의무자인 시설 종사자들의 적극적인 신고와 예방 노력이 필요하다.

 

경북도는 도내 3개 노인보호전문기관을 중심으로 인권침해 및 노인학대 사례 발생시 신속한 대처를 위해 예방교육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하반기에도 노인인권 및 노인학대 예방 교육을 추가로 실시할 계획이다.

 

사본 -노인인권 및 노인학대 예방 교육.jpg

 

 

이혜경 기자 www.gbhana.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