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 (일)

기상청 제공
구미시성시화운동본부 6·25 구국기도회 열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성시화운동본부 6·25 구국기도회 열려

이순실 집사 초청, 구미시민교회당에서

사진1.jpg

‘6.25 구국기도회에서 간증을 하고 있는 이순실 집사.

 

이순실 집사 초청, 구미시민교회당에서

 

구미시성시화운동본부(대표본부장 안재호 목사)가 주최한 ‘625 구국기도회가 지난 623() 오후 3시 구미시민교회(조민상 목사 시무)당에서 교계 지도자와 성도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6.25전쟁(69주년) 기념으로 열린 이번 연합집회에서 참석한 성도들은 나라와 민족을 위해’, ‘한국 교회의 부흥을 위해’, ‘구미시 성시화와 회복을 위해한목소리로 기도했다.

 

연합예배는 대표본부장 안재호 목사의 인도로 드려졌으며, 상임본부장 이상영 장로의 대표기도, 이순실 집사의 간증, 조민상 목사·서기선 목사·최재덕 목사의 인도로 특별 기도와 통성 기도, 구기총회장 안정현 목사의 축도 등의 순서가 있었다.

 

강사로 초청된 탈북 방송인 이순실 집사는 예수님! 안녕하세요?’란 제목으로 북한의 실상과 탈북 과정에 대해 간증했다.

 

이순실 집사는 북한에서 간호장교로 최전방에 근무했으며, 가난으로 굶어 죽어가는 북한의 생활을 벗어나기 위해 탈북을 결심했다고 했다. 그녀는 8번의 탈북 시도와 모진 고문, 2007년에 있었던 9번째 탈북 시도, 이후 몽골 국경을 거쳐 한국에 오기까지의 고통스러운 과정 등에 대해 간증을 이어갔다.

 

이순실 집사는 대한민국에 와서 신앙이 있는 시댁을 만나 지금은 모든 것이 감사할 뿐이라며 하나님의 방법으로 통일이 이루어지도록 같이 기도하자고 했다.

 

이어 6.25 영상 상영, 애국가 제창을 끝으로 모든 순서를 마쳤다.

 

사진 2.jpg

구미성시화운동본부 주최 ‘6.25 구국기도회가 지난 623일 구미시민교회당에서 열렸다.


 

 

박은숙 기자 www.gbhana.com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