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4 (일)

  • 맑음속초8.0℃
  • 맑음3.5℃
  • 맑음철원4.0℃
  • 맑음동두천4.7℃
  • 맑음파주5.0℃
  • 맑음대관령-1.3℃
  • 맑음백령도5.8℃
  • 맑음북강릉6.9℃
  • 맑음강릉7.2℃
  • 맑음동해6.8℃
  • 맑음서울5.1℃
  • 맑음인천5.8℃
  • 맑음원주4.5℃
  • 구름조금울릉도7.0℃
  • 맑음수원7.5℃
  • 맑음영월2.0℃
  • 맑음충주3.6℃
  • 맑음서산6.5℃
  • 맑음울진7.5℃
  • 맑음청주5.2℃
  • 맑음대전5.9℃
  • 맑음추풍령3.0℃
  • 맑음안동3.6℃
  • 맑음상주5.0℃
  • 맑음포항6.8℃
  • 맑음군산6.7℃
  • 맑음대구5.2℃
  • 맑음전주5.8℃
  • 맑음울산6.7℃
  • 맑음창원5.7℃
  • 맑음광주5.2℃
  • 맑음부산6.4℃
  • 맑음통영7.4℃
  • 구름조금목포6.2℃
  • 맑음여수6.0℃
  • 맑음흑산도8.6℃
  • 맑음완도6.7℃
  • 맑음고창6.5℃
  • 맑음순천5.7℃
  • 맑음홍성(예)6.5℃
  • 맑음제주7.8℃
  • 맑음고산6.8℃
  • 맑음성산7.8℃
  • 맑음서귀포9.0℃
  • 맑음진주5.8℃
  • 맑음강화6.8℃
  • 맑음양평4.4℃
  • 맑음이천4.6℃
  • 맑음인제3.0℃
  • 맑음홍천3.4℃
  • 맑음태백1.7℃
  • 맑음정선군2.6℃
  • 맑음제천2.0℃
  • 맑음보은4.2℃
  • 맑음천안5.5℃
  • 맑음보령6.2℃
  • 맑음부여5.8℃
  • 맑음금산4.9℃
  • 맑음부안7.6℃
  • 맑음임실5.4℃
  • 맑음정읍5.6℃
  • 맑음남원4.1℃
  • 맑음장수3.6℃
  • 맑음고창군6.4℃
  • 맑음영광군6.1℃
  • 맑음김해시6.2℃
  • 맑음순창군4.7℃
  • 맑음북창원6.0℃
  • 맑음양산시7.3℃
  • 맑음보성군6.5℃
  • 맑음강진군6.6℃
  • 맑음장흥6.5℃
  • 맑음해남5.5℃
  • 맑음고흥5.9℃
  • 구름조금의령군7.1℃
  • 맑음함양군5.7℃
  • 맑음광양시6.4℃
  • 맑음진도군6.6℃
  • 맑음봉화3.4℃
  • 맑음영주3.0℃
  • 맑음문경4.7℃
  • 맑음청송군3.4℃
  • 맑음영덕6.4℃
  • 맑음의성5.1℃
  • 맑음구미6.4℃
  • 맑음영천6.7℃
  • 맑음경주시6.5℃
  • 맑음거창4.3℃
  • 맑음합천7.0℃
  • 맑음밀양6.4℃
  • 맑음산청6.5℃
  • 맑음거제7.6℃
  • 맑음남해6.5℃
기상청 제공
‘안동 여성의 삶과 문화’ 전시 개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사회

‘안동 여성의 삶과 문화’ 전시 개막

안동민속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내년 2월 17일까지

 

 

1012 안동시립민속박물관 2018년 특별기획전, 안동 여성의 삶과 문화 전시 개막(전단).jpg

 

안동민속박물관은 2018년 하반기 특별기획전 안동 여성의 삶과 문화 1012일부터 내년 217일까지 안동민속박물관 본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안동민속박물관이 올해 여성문화와 관련된 유물을 구입해 관람객에게 공개하는 자리다.

안동은 오천년이란 유구한 역사 속에서 창조적이고 독특한 문화개성을 띤 곳으로 오늘날 세계유산도시, 세계역사도시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한국정신문화의 수도로 불리는 문화도시이다.

그러나 안동을 안동답게만드는 데에는 안동 여성들의 값진 희생이 뒷받침됐다. 이들은 엄격하고 절제된 가정교육을 통해 자녀들이 벼슬길에 나아가기보다는 학문을 연구하고 덕성을 기르는 인격의 완성이 더 중요하다는 학자적 긍지를 지니도록 교육했다. 특히 선비가 지녀야 할 덕목으로써 인의예지신(仁義禮智信)을 생활화하며 선비의 높은 도덕률로 양반의 체통을 지켜나갈 교육에 힘썼다.

이번 전시는 모두 4부로 나뉜다. “1, 여성의 지위와 교육에서는 남성과 어느 정도 동등한 지위에서 여성으로서의 삶을 보여주는 교지와 교첩, 그리고 다양한 여성 교육 교재를 전시한다.

2, 여성의 삶에서는 여성의 삶과 관련된 도구와 의식주생활을 보여줄 수 있는 유물,“3, 여성의 솜씨와 맵시에서는 여성들의 손끝을 거쳐 생활의 필요에 따라 실용적으로 만들어진 다양한 자수 유물과 생활공예품, “4, 여성 기록하다에서는 남성 못지않게 많은 저술을 남긴 안동지역 여성들의 내방가사와 제문 등을 전시한다.

안동시 관계자는 이번 기획전은 안동의 여인이자 어머니였던 여성들의 삶과 예술 그리고 그들이 꿈꾼 이상을 주제로 기획한 전시라며, “여성이자 지아비를 내조하는 부인으로서, 자녀의 교육을 담당하는 교육자로서, 나아가 어머니로서의 여인의 삶을 재조명함으로써 오늘날 안동을 있게 한 역사를 더듬어 보는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안동 한상덕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