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많음속초22.7℃
  • 구름많음22.5℃
  • 구름많음철원21.4℃
  • 구름조금동두천22.6℃
  • 구름조금파주22.6℃
  • 구름많음대관령17.3℃
  • 흐림백령도19.7℃
  • 구름많음북강릉24.0℃
  • 구름많음강릉24.4℃
  • 구름많음동해22.0℃
  • 구름많음서울23.6℃
  • 구름많음인천22.4℃
  • 구름많음원주22.4℃
  • 흐림울릉도20.5℃
  • 박무수원23.2℃
  • 구름많음영월20.4℃
  • 흐림충주21.6℃
  • 흐림서산22.0℃
  • 구름많음울진20.7℃
  • 흐림청주22.5℃
  • 흐림대전21.2℃
  • 흐림추풍령19.4℃
  • 구름많음안동19.7℃
  • 흐림상주20.3℃
  • 흐림포항22.5℃
  • 흐림군산21.3℃
  • 박무대구20.8℃
  • 흐림전주21.9℃
  • 흐림울산21.3℃
  • 박무창원20.8℃
  • 흐림광주21.4℃
  • 흐림부산22.3℃
  • 흐림통영21.2℃
  • 흐림목포21.5℃
  • 박무여수21.4℃
  • 안개흑산도18.6℃
  • 흐림완도21.3℃
  • 흐림고창21.0℃
  • 흐림순천20.1℃
  • 박무홍성(예)21.4℃
  • 흐림제주23.5℃
  • 흐림고산22.2℃
  • 흐림성산21.8℃
  • 흐림서귀포22.0℃
  • 흐림진주21.0℃
  • 구름조금강화22.1℃
  • 구름많음양평21.7℃
  • 구름많음이천22.3℃
  • 구름많음인제20.4℃
  • 구름많음홍천20.9℃
  • 구름많음태백18.4℃
  • 구름많음정선군20.9℃
  • 구름많음제천21.3℃
  • 흐림보은20.2℃
  • 흐림천안20.5℃
  • 구름많음보령22.2℃
  • 흐림부여21.0℃
  • 흐림금산19.5℃
  • 흐림20.8℃
  • 흐림부안21.5℃
  • 흐림임실18.7℃
  • 흐림정읍20.3℃
  • 흐림남원20.9℃
  • 흐림장수18.0℃
  • 흐림고창군20.8℃
  • 흐림영광군21.1℃
  • 흐림김해시21.6℃
  • 흐림순창군19.9℃
  • 흐림북창원22.0℃
  • 흐림양산시22.3℃
  • 흐림보성군22.7℃
  • 흐림강진군22.2℃
  • 흐림장흥21.6℃
  • 흐림해남21.9℃
  • 흐림고흥21.8℃
  • 흐림의령군21.0℃
  • 흐림함양군18.9℃
  • 흐림광양시21.6℃
  • 흐림진도군21.9℃
  • 구름많음봉화18.2℃
  • 흐림영주20.2℃
  • 흐림문경20.1℃
  • 흐림청송군18.4℃
  • 흐림영덕21.9℃
  • 흐림의성19.8℃
  • 흐림구미20.7℃
  • 흐림영천19.9℃
  • 흐림경주시20.4℃
  • 흐림거창18.4℃
  • 흐림합천19.2℃
  • 흐림밀양20.8℃
  • 흐림산청19.1℃
  • 흐림거제21.1℃
  • 흐림남해20.9℃
기상청 제공
“교회들이여, 부활절 헌금으로 전통시장 살리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계/지역교회

“교회들이여, 부활절 헌금으로 전통시장 살리자!”

‘말씀과 순명’, 코로나19 극복 위해 ‘공감소비운동’ 캠페인 벌여

말씀과 순명’, 코로나19 극복 위해 공감소비운동캠페인 벌여

 

KakaoTalk_20200326_093927549.png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어려움을 겪는 지역 시장과 취약계층을 살리기 위해 중·대형 교회들이 공감소비운동캠페인을 벌인다.

 

나라를 위한 기도모임: 말씀과 순명’(이하 말씀과 순명)325부활의 오십일을 전통시장과 함께!’를 모토로 공감소비운동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말씀과 순명에는 홍정길 목사(남서울은혜교회 원로), 이동원 목사(지구촌교회 원로), 정주채 목사(향상교회 은퇴), 유기성 목사(선한목자교회), 이재훈 목사(온누리교회), 주승중 목사(주안장로교회),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 화종부 목사(남서울교회) 등이 회원으로 속해 있다.

 

말씀과 순명“‘공감소비운동은 소박한 그리스도인들의 작은 몸짓이라며 적은 것이지만 코로나19의 고통을 함께 나누며 우리 사회의 취약계층을 돕고자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우리 사회에 사는 모든 사람은 종교, 이념, 계층, 국적 등을 넘어서 더불어 사는 이웃이라며 존중과 배려, 경청과 연대의 정신으로 어려운 분들을 돕는 것이 함께 아름다워지는 길이라고 했다.

 

이 운동에 참여하는 교회들은 부활주일(412)에 교인들이 헌금한 금액을 지역 상품권으로 바꿔 교인들에게 다시 전달한다. 그러면 교인들은 각자 거기에 더해서 성령강림주일(531)까지 이 상품권으로 교회에서 가까운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구입하고, 교회는 이 물품을 모아 구청이나 주민센터 등을 통해 취약계층에 나눈다는 계획이다.

 

돈의 흐름으로 보면 교인(헌금)교회교인(지역 상품권)지역 전통시장취약계층으로 연결되는 구조이다.

 

말씀과 순명캠페인 기간 동안 이 운동이 자연스럽게 확산되어 더 유익한 방법들, 예를 들면, 그리스도인 건물주들의 임대료 감면이나 면제, 주일에 교회 식당 운영 않고 주변 식당 이용, 지역 농수산물 구입, 헌혈, 희망캠페인, 작은 교회 임대료 지원 등으로 우리 사회를 섬길 수 있다고 했다.

 

이 운동이 교단, 지역 기독교연합회, 기독교 단체 등 책임과 명분을 가진 교계 단체로 유의미하게 이어지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 캠페인에는 국민일보목회자포럼,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한국복음주의협의회가 함께 참여한다.

 

 

박은숙 기자 www.gbhana.com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