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속초14.3℃
  • 맑음10.2℃
  • 맑음철원9.8℃
  • 맑음동두천11.6℃
  • 맑음파주12.0℃
  • 맑음대관령7.6℃
  • 맑음백령도13.6℃
  • 맑음북강릉14.5℃
  • 맑음강릉15.5℃
  • 맑음동해12.3℃
  • 맑음서울10.7℃
  • 맑음인천10.8℃
  • 맑음원주9.9℃
  • 구름많음울릉도10.6℃
  • 맑음수원11.6℃
  • 맑음영월10.8℃
  • 맑음충주10.5℃
  • 맑음서산13.0℃
  • 맑음울진12.6℃
  • 맑음청주11.8℃
  • 맑음대전13.6℃
  • 맑음추풍령11.1℃
  • 맑음안동12.8℃
  • 맑음상주13.6℃
  • 맑음포항15.2℃
  • 맑음군산14.1℃
  • 맑음대구15.1℃
  • 맑음전주14.1℃
  • 맑음울산15.6℃
  • 맑음창원15.4℃
  • 맑음광주14.5℃
  • 맑음부산14.5℃
  • 맑음통영16.0℃
  • 맑음목포13.5℃
  • 맑음여수15.0℃
  • 구름조금흑산도16.2℃
  • 맑음완도15.7℃
  • 맑음고창13.8℃
  • 맑음순천14.3℃
  • 맑음홍성(예)13.1℃
  • 구름많음제주17.3℃
  • 구름조금고산16.0℃
  • 맑음성산16.1℃
  • 맑음서귀포18.6℃
  • 맑음진주15.2℃
  • 맑음강화11.9℃
  • 맑음양평12.2℃
  • 맑음이천12.2℃
  • 맑음인제9.9℃
  • 맑음홍천11.3℃
  • 맑음태백9.1℃
  • 맑음정선군11.4℃
  • 맑음제천10.3℃
  • 맑음보은12.3℃
  • 맑음천안11.7℃
  • 맑음보령13.8℃
  • 맑음부여14.4℃
  • 맑음금산12.8℃
  • 맑음12.8℃
  • 구름조금부안13.9℃
  • 맑음임실12.5℃
  • 맑음정읍13.6℃
  • 맑음남원13.5℃
  • 맑음장수11.9℃
  • 맑음고창군14.1℃
  • 맑음영광군13.7℃
  • 맑음김해시15.1℃
  • 맑음순창군12.8℃
  • 맑음북창원16.1℃
  • 맑음양산시15.3℃
  • 맑음보성군16.4℃
  • 맑음강진군15.6℃
  • 맑음장흥15.7℃
  • 맑음해남14.9℃
  • 맑음고흥15.4℃
  • 맑음의령군16.6℃
  • 맑음함양군14.8℃
  • 맑음광양시15.4℃
  • 맑음진도군14.8℃
  • 맑음봉화12.4℃
  • 맑음영주10.7℃
  • 맑음문경12.2℃
  • 맑음청송군12.5℃
  • 맑음영덕14.0℃
  • 맑음의성13.9℃
  • 맑음구미15.3℃
  • 맑음영천14.6℃
  • 맑음경주시14.1℃
  • 맑음거창14.9℃
  • 맑음합천17.1℃
  • 맑음밀양15.6℃
  • 맑음산청15.2℃
  • 맑음거제15.9℃
  • 맑음남해15.8℃
기상청 제공
영덕군, 오징어 풍년 ··· 어획량 늘어, 가격도 안정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사회

영덕군, 오징어 풍년 ··· 어획량 늘어, 가격도 안정세

KakaoTalk_20201016_173643274.jpg

강구항에서 오징어를 말리는 모습.(사진=영덕군 제공)

 

동해안 오징어 어획량이 증가한 가운데, 영덕군 오징어 역시 순풍을 맞고 있다.

 

영덕군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9월 말까지 총 1568톤의 오징어가 잡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 1500톤보다 소폭 증가했다. 8월부터 10월까지가 주 어획기임을 감안하면 올해 어획량은 2천 톤을 넘어 2300톤까지 육박할 것으로 예상한다.

 

어민들 역시 오징어 어획량 증가를 체감하고 있다. 축산항에서 수산업을 하는 한 상인은 지난해에는 오징어가 많이 잡히지 않았지만 올해는 확실히 많이 잡힌다. 올해 말까지 조업을 하면, 지난해보다 크게 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동안 영덕군 오징어는 매년 감소해왔다. 지난 20151222톤이 잡혀 정점을 찍은 뒤 계속 줄어 2017년엔 1146톤으로 가장 적었으며, 지난해에는 총 1904톤이 잡혔다.

 

올해 오징어 어획량이 늘어난 배경은 두 가지다. 오징어가 살기 좋은 바다 환경이 조성됐으며, 중국 어선의 남획이 줄었기 때문이다.

 

영덕군 관계자는 현재 영덕군 연안 수온이 19.2도로 전년보다 2.2도 낮게 형성돼 오징어 어군이 빠르게 남하해 가을철 어획량이 늘었다. , 동해바다 전체로 볼 때 중국 어선의 남획이 준 것도 한 몫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어획량이 안정을 보이자 오징어 가격 역시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10월 오징어 1(20) 거래가는 7만원이었다. 하지만 올해 10월 초 기준으로 64천원에서 65천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영덕군 오징어는 대게 등을 포함한 영덕군 전체 수산업에 15%를 차지하는 등 대표적인 수산물이다.

 

KakaoTalk_20201016_173645420.jpg

    축산항에서 오징어잡이 배가 집어등을 켜고 오징어 조업을 하는 모습.(사진=영덕군 제공)

 

이예진 기자 www.gbhana.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