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맑음속초-0.9℃
  • 맑음-7.3℃
  • 흐림철원-5.3℃
  • 흐림동두천-5.4℃
  • 맑음파주-6.7℃
  • 맑음대관령-7.6℃
  • 맑음춘천-6.8℃
  • 비백령도3.9℃
  • 맑음북강릉-2.2℃
  • 맑음강릉0.4℃
  • 맑음동해1.3℃
  • 맑음서울-3.1℃
  • 맑음인천-1.9℃
  • 맑음원주-4.6℃
  • 구름조금울릉도3.2℃
  • 맑음수원-5.5℃
  • 맑음영월-6.4℃
  • 맑음충주-6.6℃
  • 맑음서산-5.7℃
  • 맑음울진-1.2℃
  • 맑음청주-3.0℃
  • 맑음대전-4.3℃
  • 맑음추풍령-6.6℃
  • 맑음안동-4.0℃
  • 맑음상주-2.4℃
  • 맑음포항-0.1℃
  • 맑음군산-3.2℃
  • 맑음대구-0.3℃
  • 맑음전주-2.2℃
  • 맑음울산-0.7℃
  • 맑음창원-0.2℃
  • 맑음광주-0.7℃
  • 맑음부산0.4℃
  • 맑음통영0.9℃
  • 맑음목포-1.0℃
  • 맑음여수0.2℃
  • 맑음흑산도3.4℃
  • 맑음완도0.2℃
  • 맑음고창-4.1℃
  • 맑음순천-1.6℃
  • 맑음홍성(예)-4.9℃
  • 맑음-6.6℃
  • 구름조금제주4.6℃
  • 맑음고산4.7℃
  • 구름조금성산3.1℃
  • 맑음서귀포5.7℃
  • 맑음진주-2.0℃
  • 맑음강화-5.2℃
  • 맑음양평-4.5℃
  • 맑음이천-5.9℃
  • 맑음인제-7.5℃
  • 맑음홍천-6.7℃
  • 맑음태백-5.8℃
  • 맑음정선군-6.5℃
  • 맑음제천-8.5℃
  • 맑음보은-7.7℃
  • 맑음천안-7.1℃
  • 맑음보령-3.0℃
  • 맑음부여-6.2℃
  • 맑음금산-7.0℃
  • 맑음-5.3℃
  • 맑음부안-2.6℃
  • 맑음임실-6.0℃
  • 맑음정읍-3.3℃
  • 맑음남원-5.6℃
  • 맑음장수-7.8℃
  • 맑음고창군-4.1℃
  • 맑음영광군-3.6℃
  • 맑음김해시-0.3℃
  • 맑음순창군-4.4℃
  • 맑음북창원0.3℃
  • 맑음양산시0.7℃
  • 맑음보성군0.0℃
  • 맑음강진군-1.5℃
  • 맑음장흥-2.1℃
  • 맑음해남0.3℃
  • 맑음고흥-1.6℃
  • 맑음의령군-5.9℃
  • 맑음함양군-3.6℃
  • 맑음광양시-1.1℃
  • 맑음진도군-1.5℃
  • 맑음봉화-4.1℃
  • 맑음영주-2.4℃
  • 맑음문경-3.9℃
  • 맑음청송군-8.6℃
  • 맑음영덕-0.9℃
  • 맑음의성-8.1℃
  • 맑음구미-1.7℃
  • 맑음영천-3.4℃
  • 맑음경주시-0.3℃
  • 맑음거창-5.5℃
  • 맑음합천-5.3℃
  • 맑음밀양0.0℃
  • 맑음산청-2.1℃
  • 맑음거제1.9℃
  • 맑음남해-0.5℃
기상청 제공
칠곡군 공무원, ‘밥나물’ 비법 농가에 기술 무상 이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사회

칠곡군 공무원, ‘밥나물’ 비법 농가에 기술 무상 이전

1년 동안 백여 차례 시식회 통해 ‘밥나물’ 개발
디자인과 상표 등록까지 완료

1년 동안 백여 차례 시식회 통해 밥나물개발

디자인과 상표 등록까지 완료

 

일괄편집_칠곡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들이 밥나물 개발을 위해 시식회를 가지는 모습.jpg

▲칠곡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들이 밥나물 개발을 위해 시식회를 가지는 모습.(사진=칠곡군 제공)

 

지난 일 년 동안 신제품 개발 위해 백여 차례 이상 나물밥 시식회를 했습니다

 

칠곡군 공무원이 일 년에 걸친 각고의 노력 끝에 가정 간편식과 잼 제품을 개발하는 것은 물론 디자인과 상표 등록까지 완료하고 농가에 무상으로 이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러한 미담의 주인공은 칠곡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들로 지역 농산물로 만든 채소, 버섯, 시래기, 산채나물 등의 밥나물 4종 세트와 고구마잼과 ABC잼 등의 가정 간편식을 농업기술센터로는 전국 최초로 개발했다.

 

센터 직원들은 채소류 등의 농산물 수급불균형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소규모 가구 증가와 코로나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가정 간편식 시장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다.

 

나물밥을 할 때 나물 손질과 물 조절이 어렵다는 소비자의 의견을 반영해 지난해 5월부터 점심시간을 이용해 나물의 양과 건조 상태를 달리하고 물의 양을 조절해 최적의 맛을 찾기 시작하며 100여 차례 이상 시식회를 했다.

 

이러한 과정을 거쳐 마침내 신제품 개발을 완료해 바로한끼 밥나물’, ‘칠칠곡곡 고구마잼, ‘칠칠곡곡 ABC등의 이름으로 상표 등록을 마치고 지난 5월 시장에 출시했다.

 

밥나물은 자극적이지 않은 건강한 맛과 나물 특유의 풍부한 맛을 즐길 수 있으며 밥솥에 물과 함께 넣기만 하면 한 끼 식사로 든든한 나물밥이 완성된다.

 

고구마잼은 설탕을 대신해 곡물당만을 첨가했으며 사과, 비트, 당근으로 만든 ABC잼은 열을 가해 농축하지 않고 착즙해 맛과 건강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제품은 칠곡 지역의 강소농들이 농산물 가공을 위해 2017년 설립한 칠칠곡곡협동조합에서 생산하며, 네이버와 우체국 쇼핑몰은 물론 지역 하나로마트와 대구를 대표하는 문양로컬푸드 매장에 입점하고 특허 등록을 눈앞에 두고 있다.

 

제품 출시 초기임에도 4개월 만에 2천만 원의 매출액을 기록하는 등 소비자들의 관심이 점점 고조되고 있다. 센터는 밥나물과 잼류뿐만 아니라 수제 막걸리, 액상차 개발을 목표로 시연회를 이어가고 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이번 제품은 본연의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어려움에 처한 농가를 돕겠다는 공직자의 열정이 만들어 낸 결과물이라며 앞으로도 농가 소득 향상을 위해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 부합되는 새로운 농산물 가공품 개발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예진 기자 www.gbhana.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