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속초1.1℃
  • 맑음-6.8℃
  • 맑음철원-6.5℃
  • 맑음동두천-4.8℃
  • 구름많음파주-6.5℃
  • 맑음대관령-6.2℃
  • 맑음백령도4.9℃
  • 맑음북강릉1.9℃
  • 맑음강릉0.6℃
  • 맑음동해1.9℃
  • 맑음서울-2.5℃
  • 맑음인천-0.8℃
  • 맑음원주-3.3℃
  • 구름많음울릉도3.1℃
  • 맑음수원-1.9℃
  • 맑음영월-4.2℃
  • 맑음충주-4.6℃
  • 맑음서산-1.7℃
  • 맑음울진-0.6℃
  • 맑음청주0.4℃
  • 맑음대전-0.8℃
  • 맑음추풍령-0.9℃
  • 맑음안동-1.4℃
  • 맑음상주-0.1℃
  • 맑음포항2.0℃
  • 맑음군산0.5℃
  • 맑음대구1.6℃
  • 맑음전주1.8℃
  • 맑음울산2.0℃
  • 맑음창원0.9℃
  • 구름조금광주2.9℃
  • 맑음부산2.6℃
  • 구름조금통영2.6℃
  • 비목포3.8℃
  • 구름조금여수3.3℃
  • 비흑산도8.1℃
  • 흐림완도5.8℃
  • 맑음고창1.6℃
  • 맑음순천1.4℃
  • 맑음홍성(예)-2.0℃
  • 흐림제주9.3℃
  • 흐림고산9.4℃
  • 구름많음성산7.5℃
  • 흐림서귀포8.2℃
  • 맑음진주1.3℃
  • 맑음강화-4.3℃
  • 맑음양평-2.1℃
  • 맑음이천-2.7℃
  • 맑음인제-4.7℃
  • 맑음홍천-5.5℃
  • 맑음태백-5.7℃
  • 맑음정선군-3.9℃
  • 맑음제천-3.3℃
  • 맑음보은-2.4℃
  • 맑음천안-3.3℃
  • 맑음보령0.2℃
  • 맑음부여-2.6℃
  • 맑음금산-2.8℃
  • 맑음-0.5℃
  • 맑음부안0.0℃
  • 맑음임실0.4℃
  • 맑음정읍0.8℃
  • 맑음남원-1.6℃
  • 맑음장수-0.5℃
  • 맑음고창군2.5℃
  • 구름많음영광군2.2℃
  • 맑음김해시0.6℃
  • 맑음순창군0.0℃
  • 맑음북창원1.2℃
  • 맑음양산시2.6℃
  • 구름많음보성군4.3℃
  • 맑음강진군4.3℃
  • 구름조금장흥3.7℃
  • 구름많음해남3.9℃
  • 구름많음고흥3.5℃
  • 맑음의령군-2.5℃
  • 맑음함양군-0.9℃
  • 맑음광양시2.8℃
  • 구름많음진도군6.4℃
  • 맑음봉화-4.4℃
  • 맑음영주-0.7℃
  • 맑음문경-0.2℃
  • 맑음청송군-3.7℃
  • 맑음영덕-0.2℃
  • 맑음의성-5.4℃
  • 맑음구미1.9℃
  • 맑음영천0.4℃
  • 맑음경주시1.4℃
  • 맑음거창0.7℃
  • 맑음합천3.4℃
  • 맑음밀양2.0℃
  • 맑음산청1.8℃
  • 맑음거제3.4℃
  • 맑음남해4.0℃
기상청 제공
‘경주행복택시’ 주민들에 큰 호응 얻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사회

‘경주행복택시’ 주민들에 큰 호응 얻어

경주시가 2019년부터 운영 중인 ‘행복택시’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 이동권 보장에 실질적 도움

경주시가 2019년부터 운영 중인 행복택시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 이동권 보장에 실질적 도움

 

일괄편집_사본 -1. 1300원만 내면 읍내까지...‘경주행복택시’ 잘 나가네 (2).jpg

경주 읍면지역에 거주하는 한 어르신이 행복택시를 이용하고 있는 모습.

 

 

경주시는 대중교통 접근성이 취약한 지역을 중심으로 20193월부터 운영에 들어간 경주행복택시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행복택시는 대중교통 접근성이 취약한 읍·면 주민들이 원하는 시간이면 언제든 시내버스 요금인 1,300원으로 이용할 수 있어 인기몰이 중이다.

 

경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행복택시는 총 18,768회를 운행해 27,491명이 탑승했다. 2019년도 운영 실적과 비교하면, 운행 횟수는 11,432회 늘어났고 이용자 수는 12,405명이 늘어난 수치다.

 

특히 올해 들어서는 1월부터 8월까지 8개월간 운영 실적이 지난해와 근접한 운행 횟수 18,334회와 이용자 수 26,167명을 기록했다.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의 이동권 보장과 이동 편익에 행복택시가 실질적인 도움이 된 셈이다.

 

행복택시는 읍·면 소재지와 2.5이상 떨어져 있고, 반경 500m 안에 버스 승차장이 없는 주민들이 지정된 구간을 이용하면, 부담금 1,300(2인 이상 탑승 원칙)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을 경주시가 보전해 준다.

 

현재 8개 읍·85개 마을에서 경주행복택시가 운행 중이며, 시는 내년 1월부터는 이용자 부담금을 1,000원으로 내리고, 탑승인원 2인 원칙 제한도 없앨 방침이다.

 

이를 위해 시는 매년 33천만 원의 예산을 배정하는 한편, 행복택시 희망지역 수요 파악을 통해 읍면을 포함한 동지역까지 운행지역을 확대해 대중교통 소외지역을 줄여나갈 계획이다.

 

주낙영 시장은 이용객이 증가함에 따라 행복택시를 확대 운행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시민들이 대중교통 이용에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경주 김치현 기자 www.gbhana.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