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속초19.2℃
  • 구름많음15.7℃
  • 흐림철원15.3℃
  • 흐림동두천17.2℃
  • 흐림파주15.5℃
  • 구름많음대관령13.2℃
  • 흐림춘천15.4℃
  • 구름많음백령도19.4℃
  • 구름많음북강릉19.4℃
  • 구름많음강릉19.6℃
  • 흐림동해20.0℃
  • 구름많음서울19.0℃
  • 흐림인천19.9℃
  • 흐림원주16.0℃
  • 흐림울릉도20.1℃
  • 흐림수원19.4℃
  • 구름많음영월16.6℃
  • 구름많음충주17.4℃
  • 흐림서산19.1℃
  • 흐림울진20.7℃
  • 흐림청주18.8℃
  • 구름많음대전19.0℃
  • 흐림추풍령18.0℃
  • 흐림안동17.2℃
  • 흐림상주17.5℃
  • 흐림포항20.3℃
  • 흐림군산20.1℃
  • 흐림대구19.1℃
  • 구름많음전주19.9℃
  • 흐림울산19.0℃
  • 흐림창원18.8℃
  • 흐림광주20.3℃
  • 흐림부산20.9℃
  • 흐림통영20.7℃
  • 구름많음목포20.2℃
  • 흐림여수19.8℃
  • 흐림흑산도20.7℃
  • 흐림완도20.8℃
  • 흐림고창19.7℃
  • 흐림순천17.6℃
  • 흐림홍성(예)18.9℃
  • 흐림18.0℃
  • 흐림제주24.0℃
  • 흐림고산22.9℃
  • 흐림성산24.0℃
  • 구름많음서귀포24.1℃
  • 흐림진주19.5℃
  • 흐림강화18.1℃
  • 흐림양평16.1℃
  • 흐림이천16.4℃
  • 구름많음인제14.0℃
  • 흐림홍천14.1℃
  • 흐림태백14.5℃
  • 흐림정선군15.3℃
  • 구름많음제천17.5℃
  • 흐림보은16.9℃
  • 흐림천안18.2℃
  • 흐림보령20.6℃
  • 흐림부여19.1℃
  • 흐림금산16.6℃
  • 구름많음19.7℃
  • 구름많음부안19.4℃
  • 흐림임실18.6℃
  • 흐림정읍19.5℃
  • 흐림남원17.4℃
  • 흐림장수18.7℃
  • 흐림고창군19.7℃
  • 흐림영광군19.7℃
  • 흐림김해시19.3℃
  • 흐림순창군18.3℃
  • 흐림북창원19.0℃
  • 흐림양산시20.8℃
  • 흐림보성군19.3℃
  • 흐림강진군19.2℃
  • 흐림장흥19.1℃
  • 흐림해남20.4℃
  • 흐림고흥19.3℃
  • 흐림의령군18.5℃
  • 흐림함양군16.9℃
  • 흐림광양시20.4℃
  • 흐림진도군20.5℃
  • 흐림봉화16.4℃
  • 흐림영주17.1℃
  • 흐림문경17.4℃
  • 흐림청송군16.9℃
  • 흐림영덕19.7℃
  • 흐림의성17.5℃
  • 흐림구미18.2℃
  • 흐림영천18.7℃
  • 흐림경주시17.7℃
  • 흐림거창17.4℃
  • 흐림합천18.6℃
  • 흐림밀양18.2℃
  • 흐림산청17.1℃
  • 흐림거제20.3℃
  • 흐림남해19.1℃
기상청 제공
<지역교회 특별 취재> 봉화제일교회, 2022년 ‘180일 금식릴레이기도회’ 마침 “감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상권 목사 칼럼

<지역교회 특별 취재> 봉화제일교회, 2022년 ‘180일 금식릴레이기도회’ 마침 “감사”

“기도가 살아있는 봉화제일교회!”
2020년부터 3년째 ‘180일 금식릴레이기도회’ 진행
올해에는 전체 104명 참가, 총 1,599회 금식기도!

= 지역교회 특별 취재 =


2 이날 축하 현수막이 걸린 모습..png

▲봉화제일교회는 2022년 1월부터 6월까지 ‘180일 금식릴레이기도회’를 진행했다. 지난 7월 3일(주일) 봉화제일교회에 축하 현수막이 걸린 모습.


3 ‘2022년도 180일 릴레이금식기도’ 현황표..png

▲‘2022년도 180일 릴레이금식기도’ 현황표.


봉화제일교회는 2020년부터 올해까지 3년째 ‘180일 금식릴레이기도회’를 실시했다.


올해 1월 1일~6월 30일까지 180일간 온 성도들이 함께 금식하며 기도제목을 가지고 하루금식, 아침, 점심, 저녁금식을 각자 신청하여, 엘림관에서 교회에서 제공하는 기도제목 책자를 가지고 기도하며 개인적으로도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봉화제일교회에서는 금식기도를 시작하면서 ▲100년이 넘는 교회가 200년으로 달려가며 미래를 준비하도록 ▲모든 흉악의 결박을 끊도록 ▲개인과 가정에 회복과 치유 역사 있도록 ▲교회가 말씀의 반석위에 든든히 세워지도록 기도하자고 했다.


또 ▲교회가 지역을 품고, 한국을 품고, 세계를 품을 수 있도록 ▲우리 가정과 자녀와 기업이 복을 받도록 ▲성도들이 아픔과 질병으로부터 깨끗함을 받도록 등을 금식기도의 목적으로 제시했다.


금식의 방법으로는 ▲하루 한 끼 이상 또는 하루 이상 금식하기 ▲금식자는 꼭 엘림관에서 10분 이상 기도하기 ▲인쇄한 유인물 기도제목을 보고 기도하기 ▲‘금식일 현황표’에 기록하기 등이었다.


금식에 참여한 성도들이 공통으로 함께 기도한 제목들은 다음과 같았다.

1.금식기도를 위해 2.봉화제일교회 비전을 위해(큰 비전 및 장기비전 전략-세계의 중심, 한국의 중심, 선교의 중심, 기도의 중심) 3.살아있는 예배를 위해(영광스러운 예배, 보냄받는 생활예배자) 4.봉화제일교회를 위해(담임목사, 직분자, 환우들, 영적건축을 위해) 5.이슬람·동성애·이단세력을 물리치기 위해, 다문화가정을 위해, 한국교회 회복을 위해 6.복음적 평화통일을 위해(나라와 민족, 북한교회 위해) 7.대사회적책임을 위해 8.다음세대를 위해(글로벌 인재 양성, 교회학교 부흥) 9.세계선교를 위해 등이다.

 

1.png

▲7월 3일(주일) 오후예배에서 말씀을 전하고 있는 이재형 목사의 모습.

 

4 오후예배에서 말씀을 전하고 있는 이재형 목사의 모습 4 최보영 집사가 간증을 하는 모습..png

▲예배순서에서 최보영 집사가 간증을 하는 모습.


올해 진행된 ’제3차 180일 금식릴레이기도‘에는 전체 104명이 참여했으며, 하루금식 112회, 아침 705회, 점심 289회, 저녁 269회로 총 1,599회의 금식기도가 이루어졌다.


이에 봉화제일교회는 7월 3일(주일) 오후예배 시간에 ‘180일 금식릴레이기도’ 마침 감사예배를 드렸다.


예배에서 이재형 담임목사는 “약속을 얻고 약속을 창조해내는 믿음의 기도”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어 금식 현황 보고, 이재팔 권사와 안재은 집사의 특송, 최보영 집사의 은혜로운 간증과 함께 올해 180일 금식릴레이기도를 준비하는 과정과 전체 현황을 동영상으로 제작하여 성도들과 함께 은혜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봉화제일교회 이재형 목사는 “저희 교회는 180일 금식기도회를 마치면 나머지 6개월은 또 기도제목대로 기도를 이어갑니다”라며, “기도가 살아있는 교회는 성령님의 역사가 강력하게 있고, 악한 영들이 물러가는 은혜가 있습니다. 앞으로도 하나님께 사명을 잘 감당하는 교회로, 충성스러운 직분자로 쓰임받기를 원합니다”라고 인사했다.


한편, 올해로 설립 103주년을 맞아 경북 북부지역을 대표하는 역사적인 교회 중 하나인 봉화제일교회는 영혼구원에 힘쓰며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교회로 알려져 있다.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