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속초-0.8℃
  • 맑음-6.8℃
  • 맑음철원-6.4℃
  • 맑음동두천-5.4℃
  • 맑음파주-5.8℃
  • 맑음대관령-7.4℃
  • 맑음춘천-6.1℃
  • 구름많음백령도4.0℃
  • 맑음북강릉-1.1℃
  • 맑음강릉0.5℃
  • 맑음동해1.4℃
  • 맑음서울-3.0℃
  • 맑음인천-1.9℃
  • 맑음원주-4.4℃
  • 구름많음울릉도3.8℃
  • 맑음수원-4.9℃
  • 맑음영월-5.8℃
  • 맑음충주-6.4℃
  • 맑음서산-5.9℃
  • 맑음울진-0.5℃
  • 맑음청주-2.1℃
  • 맑음대전-3.7℃
  • 맑음추풍령-5.2℃
  • 맑음안동-4.0℃
  • 맑음상주-2.1℃
  • 맑음포항0.4℃
  • 맑음군산-2.7℃
  • 맑음대구-0.4℃
  • 맑음전주-1.8℃
  • 맑음울산-0.2℃
  • 맑음창원-0.3℃
  • 맑음광주-1.1℃
  • 맑음부산1.2℃
  • 맑음통영1.7℃
  • 맑음목포-0.2℃
  • 맑음여수0.6℃
  • 맑음흑산도3.3℃
  • 맑음완도1.2℃
  • 맑음고창-3.4℃
  • 맑음순천-1.5℃
  • 맑음홍성(예)-5.0℃
  • 맑음-6.1℃
  • 맑음제주4.6℃
  • 맑음고산5.4℃
  • 맑음성산3.2℃
  • 맑음서귀포6.5℃
  • 맑음진주-0.5℃
  • 맑음강화-5.7℃
  • 맑음양평-4.5℃
  • 맑음이천-3.7℃
  • 맑음인제-7.2℃
  • 맑음홍천-5.9℃
  • 맑음태백-5.4℃
  • 맑음정선군-6.4℃
  • 맑음제천-7.7℃
  • 맑음보은-6.6℃
  • 맑음천안-6.4℃
  • 맑음보령-2.8℃
  • 맑음부여-5.8℃
  • 맑음금산-6.4℃
  • 맑음-4.5℃
  • 맑음부안-2.8℃
  • 맑음임실-4.7℃
  • 맑음정읍-3.1℃
  • 맑음남원-4.9℃
  • 맑음장수-7.4℃
  • 맑음고창군-4.9℃
  • 맑음영광군-3.3℃
  • 맑음김해시-0.2℃
  • 맑음순창군-3.4℃
  • 맑음북창원1.2℃
  • 맑음양산시1.6℃
  • 맑음보성군0.5℃
  • 맑음강진군-0.4℃
  • 맑음장흥-0.4℃
  • 맑음해남0.8℃
  • 맑음고흥-1.3℃
  • 맑음의령군-5.5℃
  • 맑음함양군-2.3℃
  • 맑음광양시-0.9℃
  • 맑음진도군0.8℃
  • 맑음봉화-4.3℃
  • 맑음영주-2.2℃
  • 맑음문경-3.9℃
  • 맑음청송군-7.6℃
  • 맑음영덕-0.8℃
  • 맑음의성-7.3℃
  • 맑음구미-1.1℃
  • 맑음영천-2.0℃
  • 맑음경주시-0.1℃
  • 맑음거창-4.9℃
  • 맑음합천-4.7℃
  • 맑음밀양-0.1℃
  • 맑음산청-1.7℃
  • 맑음거제2.5℃
  • 맑음남해0.4℃
기상청 제공
통합총회 임원들, 포항 태풍피해 교회 방문 ··· “사랑의 손길과 기도 절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상권 목사 칼럼

통합총회 임원들, 포항 태풍피해 교회 방문 ··· “사랑의 손길과 기도 절실”

일괄편집_1.png

▲ 총회 임원들이 도구제일교회를 둘러보고 있다.

 

지난 태풍 ‘힌남노’로 경북 포항지역 일대가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포항지역 교회들의 피해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예장 통합총회 임원들은 12일 포항을 방문, 태풍으로 피해 입은 지역교회를 위로하고 격려했다.


당시 포항 방문에는 제106회기 총회 임원진(부총회장 이순창 목사, 사무총장 김보현 목사, 사회봉사부장 도영수 목사 등)이 함께 했다.


임원들은 11일 저녁 포항대송교회(담임목사 김대훈)에 도착해 피해 상황을 들었으며, 이튿날 12일 새벽기도회에 참석한 뒤 오전부터 포항 남구지역 피해교회 현장을 둘러봤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총회 임원과 함께 포항남노회장 박성근 목사(포항오천교회)와 부노회장 장의환 목사(늘푸른교회), 서기 김성칠 목사(포항전원교회) 등 포항남노회 임원들도 동행했다.


이들은 12일 송동교회(담임목사 박희영)를 비롯해 포항엘림교회(담임목사 유원식), 금광교회(담임목사 김관호), 도구제일교회(담임목사 이종선)와 오천읍 행정복지센터(읍장 한보근)를 방문했다.


피해를 입은 교회들은 당시 갑작스런 폭우로 인해 예배당과 교육관, 지하 등이 침수됐으며, 건물 누수와 정전 등으로 인해 복구에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이날 통합총회는 포항남노회에 태풍피해 구호금 1천만 원을 전달했으며, 지역노회와 함께 추가적인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복구지원을 위해 신속한 대책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일괄편집_2.png

▲ 금광교회의 피해 현장을 방문한 총회 임원들.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