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구름많음속초13.9℃
  • 비9.2℃
  • 구름많음철원10.2℃
  • 구름많음동두천11.1℃
  • 구름많음파주9.0℃
  • 구름많음대관령8.0℃
  • 황사백령도13.0℃
  • 구름많음북강릉13.0℃
  • 구름많음강릉15.1℃
  • 구름많음동해12.4℃
  • 흐림서울13.3℃
  • 박무인천13.6℃
  • 구름많음원주8.8℃
  • 구름많음울릉도14.9℃
  • 박무수원12.1℃
  • 흐림영월8.6℃
  • 구름조금충주8.8℃
  • 구름많음서산11.5℃
  • 구름조금울진10.1℃
  • 박무청주11.6℃
  • 박무대전9.7℃
  • 구름많음추풍령8.3℃
  • 안개안동8.8℃
  • 구름많음상주9.5℃
  • 흐림포항14.4℃
  • 구름조금군산10.9℃
  • 박무대구13.2℃
  • 박무전주11.0℃
  • 흐림울산13.9℃
  • 박무창원13.7℃
  • 박무광주11.6℃
  • 비부산14.8℃
  • 흐림통영14.6℃
  • 박무목포12.9℃
  • 박무여수14.9℃
  • 흐림흑산도16.0℃
  • 구름많음완도14.2℃
  • 구름많음고창9.1℃
  • 흐림순천12.4℃
  • 박무홍성(예)10.2℃
  • 흐림제주17.2℃
  • 흐림고산17.4℃
  • 흐림성산16.0℃
  • 흐림서귀포17.4℃
  • 구름많음진주12.6℃
  • 구름조금강화11.0℃
  • 맑음양평9.8℃
  • 흐림이천9.4℃
  • 흐림인제8.0℃
  • 흐림홍천7.4℃
  • 구름많음태백5.7℃
  • 흐림정선군6.7℃
  • 구름많음제천7.6℃
  • 구름많음보은8.7℃
  • 구름많음천안7.6℃
  • 구름조금보령10.5℃
  • 구름조금부여11.3℃
  • 구름많음금산10.7℃
  • 구름많음9.8℃
  • 구름많음부안9.5℃
  • 구름많음임실10.2℃
  • 구름많음정읍9.0℃
  • 흐림남원11.7℃
  • 흐림장수9.8℃
  • 구름많음고창군8.3℃
  • 구름많음영광군10.0℃
  • 흐림김해시13.6℃
  • 흐림순창군11.1℃
  • 흐림북창원14.3℃
  • 흐림양산시14.7℃
  • 흐림보성군14.1℃
  • 흐림강진군13.0℃
  • 흐림장흥13.6℃
  • 구름많음해남11.5℃
  • 흐림고흥12.2℃
  • 흐림의령군13.7℃
  • 흐림함양군10.4℃
  • 흐림광양시13.6℃
  • 구름많음진도군11.5℃
  • 구름많음봉화7.6℃
  • 구름조금영주7.3℃
  • 구름많음문경7.3℃
  • 구름많음청송군10.8℃
  • 흐림영덕12.6℃
  • 흐림의성11.2℃
  • 흐림구미12.0℃
  • 흐림영천12.7℃
  • 흐림경주시14.1℃
  • 흐림거창10.0℃
  • 흐림합천13.1℃
  • 흐림밀양13.8℃
  • 흐림산청11.5℃
  • 흐림거제14.9℃
  • 흐림남해13.9℃
기상청 제공
신년사 - 영주노회 노회장 강성효 목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사 - 영주노회 노회장 강성효 목사

일괄편집_강성효 목사.jpg

강 성 효 목사

영주노회 노회장

 

기해년 아침 해가 힘차게 솟아올랐습니다.

 

지난해는 참으로 어려운 일들이 많았습니다. 기상대 관측 이래 최고의 더위로 사람도 동물도 풀도 나무도 지치고 목마른 여름을 겪어야 했습니다. 탄핵과 북핵 파도는 언제쯤 잠잠할 것인지 가늠이 안 되고 이에 따른 경제적 어려움도 앞이 보이질 않습니다. 그러나 여기까지 이른 것도 여호와의 구원으로 말미암은 것임(합 3:18)을 믿으며 여러분과 함께 기뻐합니다.

 

논어 자한 편에 “새한연후 지송백지후조(歲寒然後 知松柏之後凋)”라는 말이 생각납니다. 어느 시대나 누구에게나 인위적이든 자연적이든 문제는 있었습니다. 그러나 끝까지 견디는 자에게 언제나 승리의 영광과 기쁨이 주어졌습니다. 바벨론 포로생활이 아무리 힘들고 고달파도 하나님께서는 끝까지 남은 자를 불러서 예루살렘 고향으로 돌아가게 하셨고 성전을 짓고 성벽을 복원하게 하셨습니다.

 

“의인은 일곱 번 넘어져도 다시 일어난다”(잠 24:16)는 말씀대로 우리 모두 소망을 가지고 일어섭시다. 새롭게 주어진 2019년 한 해를 보람 있고 가치 있는 일들로 가득 채웁시다. 운동장을 달리는 경주자가 푯대를 향하여 달려가듯 앞을 향해 달려갑시다. 반드시 웃을 날이 찾아올 것입니다.

 

새해를 맞아 하나님의 크신 사랑과 은혜가 모든 교회와 경북하나신문 독자들 가정 위에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